수도권 소재 국립문화예술시설 오는 22일부터 운영 재개

국립 박물관·미술관·도서관 10곳, 국립공연장·국립예술단체 공연 재개
기사입력 2020.07.20 10:14 조회수 47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국립현대미술관 과천 ⓒ김용관.jpg
국립현대미술관 과천 ⓒ김용관

 

 

 

[서울문화인]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수도권 공공시설 운영제한 조치 완화 결정(7. 19.)에 따라, 지난 529() 오후 6시부터 중단했던 수도권 소재 국립문화예술시설의 운영을 재개한다.

 

이에 따라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국립중앙박물관, 국립민속박물관, 국립현대미술관, 국립중앙도서관 등 10개 소속 박물관·미술관·도서관은 시설물 소독, 사전예약 등 준비과정을 거쳐 722()부터 개관한다. 국립공연장과 국립예술단체도 국립국악원 토요명품공연’(7. 25.), 국립발레단 케이엔비(KNB) 무브먼트’(8. 1.~2.), 국립합창단 광복절 기념 합창축제(8. 14.~15.)’를 시작으로 공연을 재개한다.

 

하지만, 방역당국과 협의해 확정한 사회적 거리두기 1~3 단계별 실행방안에 따라 이번 개관은 거리두기 1단계 실행방안을 적용한다. 소속 박물관·미술관·도서관에서는 이용 인원을 수용 가능 인원의 최대 30%로 제한해 이용객 간 2m(최소 1m 이상) 거리두기가 가능한 환경을 만들고, 공연장에서는 한 칸 띄어 앉기(관객 최대 50%로 제한), 전자출입명부를 운영해 방역관리가 강화된다. 이는 각 기관마다 이용방법과 제한사항이 다를 수 있으므로, 이용객들은 사전에 방문하려는 기관의 누리집을 통해 이용방법, 예약제도, 제한사항 등을 미리 확인해야 불편 없이 이용할 수 있다. [김진수 기자]

 

 

 

 

[김진수 기자 ostw@naver.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저작권자ⓒ서울문화인 & sculturei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