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장 스케치] 한성백제박물관에서 만나는 ‘경주 월성’ 발굴 유물, <한성에서 만나는 신라 월성> ③

기사입력 2019.04.08 23:36 조회수 10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39.jpg
월성 출토 목간

 

 

[서울문화인] 지난 2018년 경주 월성 해자에서는 4세기 말에서 5세기 초의 것으로 보이는 배 모양 목제품’과방패 모양 목제품’ 2점을 비롯하여 이곳에서는 신라인의 생생한 삶의 흔적을 확인할 수 있는 사람이 먹거나 의례용으로 사용한 흔적이 드러나는 식물 씨앗, 익살스러운 모습의 토우, 그리고 신라인이 직접 남긴 생생한 기록인 목간(木簡)과 글자가 새겨진 기와·토기편 등이 발굴되었다.

 

월성 해자에서 발굴된 유물이 국립경주박물관이 아닌 당시 군사적으로 대립하던 백제의 땅 한성백제박물관(관장 이인숙)에서 <한성에서 만나는 신라 월성>특별전을 통해 공개하였다. 이번 공개는 지난 42일 언론에 공개한 이후, 일반에게는 첫 공개되는 것이다.

 

이번 전시는 현재까지의 발굴 및 연구 성과를 토대로 월성이 신라 왕궁으로서 자리 잡게 되는 과정과 함께 월성의 방어시설인 성벽과 해자에서 출토된 다량의 유물을 통해 월성에서 이루어진 다채로운 삶의 흔적을 조명하고 있다. [김진수 기자]

 

 

22.jpg
병오년(丙午年)이 쓰여진 목간

 

 

24.jpg

 

25.jpg
지신(地神)의 노여움을 달래기 위해 황칠(黃漆)이 담긴 합과 황칠 부채

 

 

38.jpg

 

26.jpg
월성 서성벽 출토 인골 부장품

 

 

28.jpg

 

30.jpg

 

 

 

 

 

[김진수 기자 ostw@naver.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저작권자ⓒ서울문화인 & sculturei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