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시대 시민 문화향유 갈증 해소할 온라인 공연·전시 7월에도 지속 확대된다.

기사입력 2020.07.01 13:21 조회수 37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세종문화회관 온쉼표(천원의행복2) 05.jpg
세종문화회관 온쉼표(천원의행복2)

 

 

 

[서울문화인] 코로나19 장기화로 달라진 문화는 비대면 온라인문화가 급격하게 늘어났다는 점이다. 최근 수도권에 코라나의 확산으로 서울시내 문화시설의 휴관도 길어지고 있다. 서울시는 이에 시민들이 문화시설에 방문하지 않고도 집 안에서 안전하게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공연, 전시, 교육, 체험 등 온라인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7월에도 계속해서 선보인다.

 

서울시가 자체적으로 운영중인 청춘극장, 남산국악당, 돈화문국악당, 세종문화회관의 온라인 중계 공연부터 공연실황 영상을 안방 1열에서 감상할 수 있으며, 휴관 중인 박물관, 돈의문박물관마을, 남산골한옥마을 등 문화시설의 전시와 교육 프로그램도 영상으로 만날 수 있다.

 

<국악, 클래식 등 남녀노소 함께 안방 1열에서 즐기는 온라인 공연 계속>

어르신 전용 문화시설 청춘극장에서는 지난 4월부터 무관중 온라인 공연 <코로나19 이겨내 쑈>를 생중계하고 있다. ‘KBS 전국노래자랑의 송해, ‘TV조선 미스터트롯의 홍잠언 등이 출연해 시설 휴관으로 아쉬움을 느끼는 어르신들에게 신나는 무대롤 선보였으며, 7월에는 따뜻한 노랫말로 관객들에게 위로를 주는 가수 해바라기가 출연하는 <해바라기와 이겨내 쑈>가 생중계 된다. 중계는 오는 72() 오후 1서울시유튜브와 청춘극장유튜브를 통해 관람할 수 있으며, 생중계 시간을 놓쳤더라도 공연 이후 유튜브에서 다시 볼 수 있다.

 

서울남산국악당에서는 젊은 국악인들을 발굴해 공연 제작을 지원하는 청년국악 지원 사업<젊은 국악 단장>에서 지난해 선발된 3팀의 공연이 열린다. 7월에는 봉산탈춤과 피지컬씨어터(동작연극)를 결합한 <언박싱>, 판소리 형식을 빌려온 소리극 <부동산> 2편의 공연이 온라인으로 생중계 된다. 공연은 객석 거리두기 등 방역조치를 철저히 준수한 현장 공연과 병행하여 진행되며, 711() 오후 5<언박싱>, 718() 오후 3시 소리극 <부동산>을 네이버TV에서 볼 수 있다.

 

지난 4월말부터 다채로운 국악공연을 온라인으로 선보이고 있는 서울돈화문국악당의 국악 상생 콘서트 <링크_LINK>73()까지 무관중 온라인 생중계 공연을 이어간다. 71() <다시 듣는 음악극 적로’>, 73() <미리 듣는 산조대전’>을 네이버TV와 서울돈화문국악당 유튜브에서 만날 수 있다.

 

세종문화회관서울시립교향악단도 기존에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했던 공연의 다시보기를 제공하고, 이미 무대에 올랐던 공연의 실황 영상을 공개하는 등 공연장을 찾지 못하는 시민들에게 다양한 온라인 공연을 계속해서 선보인다. 특히 세종문화회관은 방역 지침을 준수해 열리는 현장 공연 일부를 온라인으로도 중계한다.

 

712() <7월 온쉼표 메트라이트 Gift’>, 18() <컨템포러리S ‘자파리’>를 네이버TV에서 관람할 수 있다. 또한 유튜브를 통해 공연실황 영상을 공개하는 <내 손안에 극장>도 계속해서 선보인다. 서울시립교향악단 역시 유튜브 채널을 통해 기존 공연실황 영상을 공개하고, VR 오케스트라, 클래식 강좌 등 클래식을 보고, 듣고, 체험할 수 있는 영상을 상설로 게재하고 있다.

 

<휴관 중 문화시설을 온라인으로 만나다! 전시·교육·체험 온라인 프로그램 운영>

현재 휴관 중인 서울역사박물관’, ‘한성백제박물관’, ‘돈의문박물관마을’, ‘남산골한옥마을등 문화시설은 온라인을 통해 시민들과 소통을 이어간다. 온라인 전시관에서 VR 전시는 물론 교육 프로그램과 체험도 영상으로 진행된다.

 

먼저, 서울역사박물관 홈페이지와 유튜브에서는 2011년부터 올해 초까지 진행했던 91건의 전시를 VR로 볼 수 있고, 31건의 강의도 영상으로 만날 수 있으며, 한성백제박물관도 VR 전시를 홈페이지에서 선보이고 있으며, 유튜브를 통해 ‘2020 봄 특별전 <고구려와 한강>’ 전시 해설과 박물관 대학 및 대학원 강좌, <백제 왕도 탐방> 등 교육 프로그램을 영상으로 만나볼 수 있다.

 

돈의문박물관마을은 매주 토요일, 마을주민 역할을 하며 마을에 상주하는 배우들이 직접 출연해 공간을 소개하는 마을 도슨트 영상을 지속적으로 게재하고 있으며, 7월말에는 VR 온라인 전시관도 선보일 계획이며, 역사문화 체험시설 남산골한옥마을에서는 831()까지 <-라인 남산골 전통체험>을 통해 3D 한옥 만들기, 전통매듭공예 등 5가지 전통문화 체험을 진행한다. 재료를 온라인으로 구입한 후, 남산골한옥마을 유튜브에서 영상을 보고 체험을 진행하면 된다.

 

뿐만 아니라 서울문화재단에서는 융합예술 강연프로그램 <커넥트 투모로우>를 온라인으로도 진행한다. 무용가 안은미, 미디어 아티스트 여운승, 김제민 등 전문가들이 진행하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융합예술에 대한 이야기를 들어볼 수 있다. <커넥트 투모로우(Connect TMRW)>는 소수의 참가자를 사전 모집한 현장 강연과 온라인 강연으로 진행되며, 온라인 강연은 78()~29() 매주 수요일, 서울문화재단 유튜브 채널 스팍TV(youtube.com/sfacmovie)를 통해 순차적으로 공개된다.

 

이 외에 미술관, 도서관 등 서울시 문화시설에서는 홈페이지, SNS 등 온라인 매체를 통해 휴관 기간에도 시민들에게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서울시 온라인 문화예술 프로그램은 서울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문화본부 SNS(페이스북, 인스타그램)에서도 볼 수 있다. [이선실 기자]

 

 

 

 

 

[이선실 기자 ostw@naver.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저작권자ⓒ서울문화인 & sculturei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