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모처럼 극장가에 블록버스터 개봉 예고, <인베이젼 2020> 6월 개봉

기사입력 2020.04.28 16:03 조회수 10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t_poster.jpg

 

 

[서울문화인] 코로나19로 블록버스터 영화가 사라진 극장가에 2020년 첫 SF 재난 블록버스터을 선보일 <인베이젼 2020>6월 국내 개봉을 확정했다. <인베이젼 2020>은 지구의 80%를 차지하고 있는 물, 그것을 무기로 삼은 외계의 침공에 맞선 인류의 대저항을 담은 영화로 <엣지 오브 투모로우>,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 제작진이 참여해 압도적인 스케일에 걸맞은 화려한 시각효과에 대한 기대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매섭게 일렁이는 파도 위로 크기를 짐작하기 힘들만큼 거대한 규모의 외계 우주선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또한 외계 우주선의 위협적인 디자인은 압도적인 사이즈와 어우러지며 위압감을 고조시킨다. 때문에 과연 그들이 지구를 침공하고 인류를 위험에 빠뜨려야만 하는 목적이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실제로 관객들은 영화 속에서 지구의 위협을 초래한 외계 우주선의 거대한 사이즈를 비롯해 순식간에 한 도시를 궤멸시키는 남다른 재난의 규모를 확인할 수 있을 예정이다. 또한 지구를 침공한 외계 존재가 지구의 80%를 차지하고 있는 물을 무기로 삼았다는 소재는 이전에 찾아볼 수 없었던 참신함이어서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또한, 포스터에는 외계 우주선의 뒤로는 한 대도시가 완전히 물에 잠기고 있어 인류가 처한 재난의 심각성을 짐작하게 한다. 물이 있는 그 어느 곳도 안전하지 않은 영화 속 극한 상황은 몰입감을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러한 전대미문의 위기는 인류가 어떻게 외계 존재에 맞서 지구를 지켜낼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극하기도 한다. 여기에 2020년 첫 SF 블록버스터라는 점도 <인베이젼 2020>을 향한 기대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하지만, 도시 속 가장 높은 장소인 마천루조차도 안전하지 않은 절체절명의 위기지만 인류는 반드시 이겨낼 것이다!”라는 카피로 재난의 절망 속에서도 극복해낼 다짐과 희망을 드러내고 있어 기존의 재난 영화의 전철을 밟을 것이라는 느낌도 지울 수 없다.

 

전 지구적 위기 속 인류의 처절한 사투와 극복을 그린 SF 재난 블록버스터 <인베이젼 2020>6월 개봉 예정이다. [최혜경 기자]

 

 

 

 

 

 

[최혜경 기자 ostw@naver.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저작권자ⓒ서울문화인 & sculturei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