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네티즌이 예측하는 제 92회 아카데미 시상식 수상작은?

작품상은 <1917>, 감독상, 외국어영화상, 각본상 <기생충> 압도적 지지 받아
기사입력 2020.02.08 15:04 조회수 42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서울문화인] 한국인이 아카데미 시상식을 이번처럼 기다려 본적은 아마 없었을 것이다. 그 이유는 말을 하지 않더라도 알 것이다. 이번 제 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는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과 샘 멘데스 감독의 <1917>, 마틴 스코세이지 감독의 <아이리시맨>, 토드 필립스 감독의 <조커>,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의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등이 경쟁할 후보로 꼽히는 가운데 과연 어느 작품이 아카데미 시상식의 주인공이 될지 영화 평점 서비스 키노라이츠에서 114일부터 27일까지 영화 마니아들을 대상으로 아카데미 시상식 설문 조사를 진행했다. 21개 부문에서 후보에 오른 영화를 기준으로 수상이 예상되는 작품 하나를 선정하는 방식이었으며, 3만 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기생충, 조커 포스터 01.jpg

 

투표결과, 최우수 작품상 부문에는 <1917>(30.8%)<기생충>(25.3%)을 근소한 차이로 앞섰다. 이미 <1917>이 주요 영화제에서 작품상을 석권했지만, <기생충> 또한 유력 수상작으로 거론되고 있다. 이변이 많은 시상식인 만큼, 수상자가 발표될 때까지 예측이 어렵다는 네티즌들의 의견이 반영된 투표 결과로 보인다.

 

최우수 작품상과 함께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감독상에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42.1%)이 압도적 지지를 받고 있으며, <1917>의 샘 멘데스(19.1%), <아이리시맨>의 마틴 스코세이지(17.9%)가 그 뒤를 이었다. 외국어영화상에는 <기생충>(92.6%)의 독주가 예상되는 가운데, 각본상 또한 <기생충>(41%)이 가장 유력한 수상작으로 예측되고 있다. 미술상은 <원스 어폰 어 타임인 할리우드>(34.4%)의 뒤를 <기생충>(33.8%)이 바짝 쫓고 있고, 촬영상에서는 로저 디킨스 촬영 감독의 <1917>(54.5%)이 과반 이상의 지지를 받았다.

 

주연상 부문에는 <조커>의 호아킨 피닉스(85.1%)<결혼 이야기>의 스칼렛 요한슨(39%), 조연상 부문에는 <원스 어폰 어 타임인 할리우드>의 브래드 피트(47.4%)<결혼 이야기>의 로라 던(45.7%)이 네티즌들의 선택을 받았다.

 

각색상은 근소한 차이로 순위가 갈렸다. <조커>(26.6%)의 뒤를 이어 <아이리시 맨>(26.3%), <작은 아씨들>(25.8%)로 집계되었으며, 편집상에는 <포드v페라리>(39.2%) 그 뒤를 이어 <기생충>(28.2%)이 네티즌들의 고른 지지를 얻었다. 장편애니메이션상에는 <토이 스토리4>(63.6%) 단편다큐멘터리 부문에는 한국 단편인 <부재의 기억>(38.1%)이 유력한 수상작으로 점쳐지고 있다.

 

92회 아카데미 시상식 키노라이츠 주요 부문 설문 결과 전체

[최우수작품상] 1917(30.8%), 기생충(25.3%), 조커(15.6%), 아이리시맨(11.9%), 원스 어폰 어 타임인 할리우드 (10%), 결혼 이야기(2.6%), 포드V페라리(2.2%), 작은 아씨들(1.7%), 조조래빗(0%)

[감독상] 봉준호(42.1%), 샘 멘데스(19.1%), 마틴 스코세이지(17.9%), 쿠엔틴 타란티노(12.5%), 토드 필립스(8.4%)

[남우주연상] 호아킨 피닉스(85.1%), 아담 드라이버(5.5%),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4.8), 조나단 프라이스(3.1%), 안토니오 반데라스(3.4%)

[여우주연상] 스칼렛 요한슨(39%), 르네 젤위거(34.7%), 시얼샤 로넌(14.3%), 샤를리즈 테론(7.9%), 신시아 에리보(4.1%)

[남우조연상] 브래드 피트(47.4%), 알 파치노(17.5%), 안소니 홉킨스(17%), 조 페시(13.6%), 톰 행크스(4.5%)

[여우조연상] 로라 던(45.7%), 스칼렛 요한슨(17.7%), 플로렌스 퓨(17.7%), 마고 로비(12.7%), 캐시 베이츠(6.2%)

[각본상] 기생충(41.4%),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21.5%), 나이브스 아웃(17.5%), 결혼 이야기 (14.4%), 1917(5.2%)

[촬영상] 1917(54.5%), 조커(17.9%),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12%), 더 라이트하우스(8.6%), 아이리시맨(7%)

[편집상] 포드 V 페라리(39.2%), 기생충(28.2%), 아이리시맨(16.5%), 조커(11.2%), 조조래빗(5%)

[외국어영화상] 기생충(92.6%), 페인 앤 글로리(2.9%), 레 미제라블(2.7%), 문신을 한 신부님(1.4%), 허니랜드(0.3%)

[미술상]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34.4%), 기생충(33.8%), 1917(14.1%), 조조 래빗(12.5%), 아이리시맨(5.2%)

[각색상] <조커>(26.6%), <아이리시맨>(26.3%), <작은 아씨들>(25.8%), 두 교황(11.7%), 조조 래빗(9.6%)

[장편애니메이션 작품상] : 토이 스토리4(63.6%), 클라우스(11.3%), 잃어버린 세계를 찾아서(10.3%), 드래곤 길들이기3(8.8%), 내 몸이 사라졌다(6%)

[단편다큐멘터리상] 부재의 기억(38.1%), 러닝 투 스케이트보드 인 어 워존(25.8), 세인트 루이스 슈퍼맨(21.5%), 라이프 오버테이크 미(8.6%), 워크 런 차-(6%)

 

92회 아카데미 시상식은 오는 9일 오후(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돌비극장에서 개최되며 <기생충>이 몇 개의 트로피를 거머쥘 수 있을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최혜경 기자]

 

 

 

 

[최혜경 기자 ostw@naver.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저작권자ⓒ서울문화인 & sculturei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