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덕궁 후원, 음악회로 궁궐의 아침을 연다.

창덕궁관리소, 「문화공간음악회, 창덕궁」운영 / 매주 토·일, 5월 11일부터 6월 9일까
기사입력 2019.05.04 00:25 조회수 58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창덕궁 기오헌 권역 공연 01.jpg
창덕궁 기오헌 권역 공연

 


 

[서울문화인] 오는 511일부터 69일까지 창덕궁 후원에서 매주 토일요일 오전 9시에 도심 속 거문고와 대금 소리로 궁궐의 아침을 여는 문화공간음악회, 창덕궁이 진행된다.

 

문화공간음악회는 격조 높은 전통의 음악으로 공간의 새로운 감각을 깨우는 프로젝트로, 공간별 맞춤형 공연으로 진행된다. 왕이 풍광을 즐기고 덕을 펼쳤던 부용정과 영화당에서 우리 국악의 아름다운 선율을 느낄 수 있는 거문고 산조와 대금독주 청성곡이 연주되며, 효명세자의 독서 공간이었던 기오헌에서는 효명세자가 모친인 순원왕후(순조비)40세 탄신을 기념하고자 직접 창작한 궁중무용 춘앵전이 올려진다. 연못 앞에 자리한 존덕정에서는 선조들의 자연친화적 풍류 정신이 담긴 시조를 만나볼 수 있다.

 

이번 공연은 생태계가 잘 보존되어 깨끗한 공기를 자랑하는 창덕궁 후원에서 자연친화적 숲길을 산책하며 즐길 수 있다. 특히, 창덕궁 후원의 이른 아침 숲의 정기를 느끼며 음향장비를 전혀 사용하지 않고 연주되는 악기 본연의 청아한 소리가 창덕궁 후원의 새소리와 어우러져 자연과 조화를 이루는 공연을 듣는 경험은 특별한 순간을 선사할 것이다.

 

공연에는 국립국악원 정악단 이영 예술감독을 필두로 판소리 명인 채수정, 가곡(시조) 명인 강권순 등이 출연하여 송혜진 숙명여자대학교 전통문화예술대학원 교수의 해설이 어우러져 관객들에게 더욱 풍성한 음악 감상시간을 제공할 예정이다.

 

문화공간음악회, 창덕궁은 만 7세 이상의 일반인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예매는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회당 100명씩 선착순으로 진행하고 있다. [김진수 기자]

 

 

 

[김진수 기자 ostw@naver.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저작권자ⓒ서울문화인 & sculturei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