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 취미가 예술이 되는 시대, 이웃의 취미를 들여다 보다. 〈취미의 발견 - 이웃집 예술가〉

세종미술관 기획전시 〈취미의 발견 - 이웃집 예술가〉
기사입력 2018.12.27 23:30 조회수 47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03.jpg

 

 

[서울문화인]취미(趣味)는 흔히 즐기기 위해 하는 일혹은 아름다운 대상을 감상하고 이해하는 능력이라는 의미로 사용된다. 특정한 물건을 수집하거나 무언가를 배우거나 혹은 책이나 영화, 와인을 즐기거나, 손으로 만드는 것 등 다양한 취미가 있다.

 

최근 '소확행(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 '워라밸(일과 삶의 균형)' 문화가 확산되면서 ‘11취미 시대라고 불릴 만큼 모두가 취미를 즐기며 자신만의 취미를 찾는 사람들 또한 계속 늘고 있다. 이런 시대를 반영하는 전시인 취미의 발견-이웃집 예술가가 세종문화회관 미술관 2관에서 선보이고 있다.

 

취미의 발견은 미술계에서 활동하고 있는 전업 작가뿐만 아니라 직업, 연령대, 삶의 방식 등 모든 것이 다르지만 손으로 만드는 행위를 통해 즐거움을 발견한 22명의 작가들이 모였다. 다양한 작가들이 모인만큼 서로 상이한 재료와 제작방식으로 만들어진 작품들을 취미라는 하나의 키워드로 모아 흥미롭게 소개하고 있다.

 

취미로 개인의 취향을 존중받고 전문성을 인정받는 시대인 것이다. 그렇기에 전업 작가로 활동하는 이들 뿐만 아니라 다른 직업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꾸준히 예술 활동을 하는 사람들 역시 넓은 의미에서 모두 예술가라고 할 수 있다.

 

이들은 온전히 재미있어 취미로 창작활동을 하거나, 취미로 시작했다가 이젠 직업이 되었거나, 혹은 취미교육을 통해 예술의 즐거움을 가르치거나, 취미와 창작활동이 혼연일체가 된 사람들로, 모두가 예술가/비예술가의 구분 없이 작가로서 참여했다. 서양화가 겸 일러스트레이터 이진아 작가는 어머니의 취미였던 뜨개질에서 영감을 얻어 사물을 뜨개실로 감싸는 작업을 , 이명헌 작가는 아기자기한 이야기를 담은 동물인형을 가죽으로 만든 작품을, 김형언 작가는 슈퍼맨과 인디아나 존스와 같은 외국영화의 영웅을 실사 피규어(figure), 주요섭 작가는 이순신 장군 동상을 레고로 재현해내며, 황수민 작가는 작은 연필심과 연필을 섬세하게 조각한 작품을 선보이고 있다.

 

 

05.jpg
취미의발견-이웃집예술가_황수민 작

 

 

07.jpg
취미의발견-이웃집예술가_김태기 작

 

 

11.jpg
취미의발견-이웃집예술가_김형언 작

 

 

14.jpg
취미의발견-이웃집예술가_박희석 작

 

 

특히 이번 전시에 참여하는 이들은 누구나 손쉽게 구할 수 있는 재료로, 넓은 공간이나 비싼 장비를 쓰지 않고도 얼마든지 만들어낼 수 있는 작품들을 보여주고 있다.

 

참여 작가들은 관객들에게 취미(taste)를 찾으려면 어떤 취미(hobby)든 일단 해봤으면 한다. 취미(hobby)를 찾고 즐기는 동안 자신만의 고유한 취미(taste)를 파악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를 통해 취미가 생활에 활력을 불어넣는 것은 물론 삶의 목표와 방향까지도 바꿀 수 있다고 전한다.

 

한편, 전시 기간 중에는 접시 페인팅, 향낭 만들기, 핸드페인팅 리폼, 반려동물 그리기 등 참여 작가와의 원데이 클래스를 열어 관객들이 자신에게 맞는 취미를 찾을 수 있도록 이웃집 예술가들이 돕는다. 취미의 발견 이웃집 예술가2019217()까지 진행하며, 오전 1030분부터 오후 8시까지 관람할 수 있다. 관람료는 성인 4천원, 청소년과 어린이 2천원이다. [허중학 기자]

 

 

 

 

 

[허중학 기자 ostw@naver.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저작권자ⓒ서울문화인 & sculturei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