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 CKL스테이지, 11월 한 달.. 연극, 무용, 콘서트 등 다양한 공연 선보여.

기사입력 2018.10.30 00:07 조회수 29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포스터3종.jpg

    

 

[서울문화인]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 이하 한콘진)은 서울 중구에 위치한 CKL스테이지에서 11월 한 달간 새로운 시도와 도전이 돋보이는 다채로운 공연을 선보인다.

 

셰익스피어의 문학, 연극에 빠지다새로운 시선으로 읽는 고전 <마찰, 맥베스>

 

먼저 극연구소 마찰의 <마찰, 맥베스>111일부터 3일까지 CKL스테이지 무대를 채운다. 2016년 초연 후 지난 5월 한콘진의 지원을 통해 쇼케이스 공연을 선보인 <마찰, 맥베스>는 셰익스피어 4대 비극 중 하나인 <맥베스> 원작 중 맥베스와 레이디맥베스에 초점을 두고 무한한 인간의 욕망을 담아낸다. 정해진 객석 없이 관객들이 스스로 관람 포인트를 선택할 수 있으며, 배우의 동선을 따라 소리가 가깝게 또는 멀게 느껴지는 지향성 스피커를 사용하는 등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시간을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W>, <택시운전사>, <암살> 등에서 뛰어난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준 배우 허정도가 출연을 확정하며 또 한 번의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익숙하지 않은 전통놀이가 자아내는 독창적인 무대, <The Game : 경계의 법칙>

 

2012대한민국무용대상을 수상하며 예술성을 인정받은 이경옥 무용단이 작품 <The Game : 경계의 법칙>으로 23일과 24, 양일간 CKL스테이지를 찾아온다. 그간 <헨젤과 그레텔> <장화홍련> <바보온달과 평강공주> 등 익숙한 전래동화와 설화를 모티브로 이색적인 작품을 선보여 온 이경옥 무용단이 2년 만에 발표하는 신작으로, 이번에는 한국의 전통 놀이에 주목했다. 욕심을 채우기 위해 인간이 행하는 가장 어두운 면을 몸짓으로 풀어냈으며, 전통 놀이 속 게임법칙에 담긴 현대의 세계관을 쉽고 재미있는 무용으로 풀어낸다.

 

싱어송라이터 조소정, 새로움을 노래하는 단독 콘서트 이어져

 

이어 122일에는 싱어송라이터 조소정이 데뷔 이래 첫 단독 콘서트를 가진다. 올해 초 발매한 <아홉가지 별>의 수록곡과 함께 새로운 편곡과 그녀의 감성으로 재해석한 커버곡 등 풍성한 셋리스트를 준비했다. 무엇보다 관객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통해 깊은 여운을 남길 예정이다.

 

CKL스테이지에서 진행되는 공연의 자세한 일정과 소개는 한국콘텐츠진흥원 CKL스테이지 홈페이지(venture.ckl.or.kr/stage/main.do)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선실 기자]

 

 

 

 

 

 

 

[이선실 기자 ostw@naver.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저작권자ⓒ서울문화인 & sculturei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