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레스트이너스, 편백을 이용한 천연 제품 개발

기사입력 2017.09.27 18:00 조회수 14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3530235660_20170910152043_8819150473.jpg
포레스트이너스가 편백을 이용한 천연 제품을 개발해 10월 출시할 예정이다

 

포레스트이너스가 편백을 이용한 천연 제품을 개발, 10월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살충란 파동과 생리대 부작용 논란 등 잇따른 안전성 논란에 따라 국민들 사이에서는 일반 생활화학제품 사용에 공포를 느끼는 ‘케미포비아’가 확산되고 있다. 이러한 분위기 속에 천연 편백 추출물로 화학성분을 완전 대체한 제품이 포레스트이너스의 편백 천연 제품이다. 

‘포레스트이너스’의 편백나무 추출물은 추출물 그 자체로 항균력 99.9%, 탈취력 99.6% 인증받았으며 화학성분 못지않은 강력한 효과를 발휘한다. 

포레스트이너스의 제품군은 편백의 위와 같은 특성을 이용하여 화학 항균제, 탈취제 성분을 편백으로 완전 대체하였으며 편백 추출물을 30%가량 고농도로 함유하고 있다. 

포레스트이너스의 제품을 개발한 주인공은 호남 청년창업사관학교 7기 포레스트이너스 신혜수 대표다. 

신혜수 대표는 “어린 시절 시골에서 도시로 이사하면서 환경성 기관지염, 심한 알레르기성 비염 등으로 6년가량 약을 복용하며 고생하던 중 편백나무 추출물을 접하게 되면서 환경성 질환을 이겨냈다”고 말했다. 

신 대표는 도시에서 생활하면서 자연의 필요성을 절실히 느꼈고 회사명도 ‘우리들의 숲’이란 의미에서 ‘Forest In Us’로 지었다. 

이후 신 대표는 아토피, 비염, 기관지염 등 많은 환경성 질환으로 고생하는 사람들에게 편백 추출물의 우수성을 알려야겠다는 생각하에 청년창업 사관학교의 지원을 받아 전남에서 편백 수액과 오일을 직접 추출하여 천연 세제, 섬유 유연제, 비누, 탈취제등을 제품화하게 됐다고 밝혔다. 

포레스트이너스 편백 제품은 천연 유래 성분들로만 이루어져 화학성분을 꺼려하는 사람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완성된 제품은 10월 출시될 예정이다.
[이강원 기자 lee@lee.cco.kr]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저작권자ⓒ서울문화인 & sculturei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